'사설 모의고사 금지' 서울 일선학교에 지침


 
'사설 모의고사 금지' 서울 일선학교에 지침














(서울=연합뉴스) 황철환 기자 = 서울시교육청은 지역내 고등학교의
사설 모의고사 실시를 금지한다는 내용의 공문을 일선 학교에 발송했다고 18일 밝혔다.

공문에 따르면 고교 1∼2학년은 올해 10월부터, 3학년은 내년 3월부터
정규 수업시간 사설 모의고사를 실시할 수 없게 된다.

서울 지역 고3 학생의 경우 작년 한해 동안 시교육청 주관 전국연합학력평가
 4회와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의 6ㆍ9월 모의평가, 사설 모의고사까지
최대 13번 시험을 본 것으로 알려졌다.


시교육청 관계자는 "학업부담이 가중되고 학력 중심의 평가로 과도한 경쟁이 유발되는
 등 부작용 때문에 사설 모의고사를 금지키로 했다"며 "금지 지침을 어기는 학교에 대해서는
 엄중한 행ㆍ재정적 제재를 하겠다"고 말했다.

hwangch@yna.co.kr

(끝)

<저작권자(c)연합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금지.>